안양시, 장애인 신변처리용품 지원 확대...코로나19 경제적 부담 감소
  • 후원하기
안양시, 장애인 신변처리용품 지원 확대...코로나19 경제적 부담 감소
  • 양태규 전문 기자
    양태규 전문 기자 ytg96@naver.com
  • 승인 2020.10.12 11: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가 장애인 신변처리용품 지원을 확대해 소득에 상관없이 월 5만원을 지급한다.

저소득 가정의 뇌병변 장애인을 대상으로 했던 것을 소득기준과 상관없이 뇌병변을 포함해 지적·자폐성 장애인까지 장애유형을 확대한 것이다. 전국 첫 사례다.

안양관내 거주하는 25개월이상 ~ 만64세 이하로서 뇌병변과 지적 및 자폐성 정도가 심한 장애인으로서 일상생활 중 지속적으로 신변처리용품(기저귀)이 필요한 경우 해당된다.

시설수급자나 다른 사업을 통해 유사지원을 받는 경우 대상에서 제외된다.

대상자는 일상생활동작검사서(수정바델지수)가 첨부된 의사진단서와 신변처리용품 구입 영수증을 제출해 월 5만원 한도 내에서 구입비의 50%를 지원받는다. 신청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가능하다.

최대호 안양 시장은 “코로나19 위기상황에서 보호·간병비·교육·재활기관 이용 등 추가비용이 많이 발생하는 뇌병변·지적·자폐성 장애인 가구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덜어드리고자 한다.”고 전했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