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정의연에 2,000만 원 기부
  • 후원하기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정의연에 2,000만 원 기부
  • 안치호 기자
    안치호 기자 john337337@horsebiz.co.kr
  • 승인 2020.06.24 15: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진걸 소장, 정의연에 끔찍한 전쟁범죄 되풀이되지 않도록 매진해 달라며 2,000만 원 기부
정의기억연대,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과 전시 성폭력 문제해결 위한 활동 매진 다짐

[미디어피아] 안치호 기자=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은 정의기억연대에 2,000만 원을 기부했다.

정의기억연대는 안진걸 소장이 6월 22일과 23일 양일간 정의연에 총 2,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6월 23일 밝혔다.

안진걸 소장은 “정의기억연대의 지난 30년의 헌신적 공익 활동은 존경받고 응원받아 마땅하지만, 최근 몇 가지 실수나 미숙함으로 너무나 큰 고통과 음해, 마녀사냥까지 당하고 있는 것을 보며 너무 마음이 아프고 동시에 분노했다”며, “지난 30년과 지금의 활동, 또 앞으로 진행할 활동들에 많은 국민들이 존경과 응원의 마음을 가지고 있음에 적은 금액이지만, 기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안 소장은 정의연에 “일본 제국주의의 추악했던 전쟁범죄를 낱낱이 규명하고 사죄받고 배상받아 다시는 인류에게 그런 끔찍한 전쟁 및 전쟁범죄가 되풀이되지 않도록 더욱더 매진해달라” 며, “일본 제국주의의 피해자분들, 정의연과 활동가분들, 또 정의기억연대를 그동안에도 지금도 응원하고 연대하고 있는 모든 분께 작은 힘이라도 되면 좋겠다”고 했다.

또한 일부 언론사의 보도 행태를 강하게 비판하며 “차마 언론이라고 부를 수 없는 많은 언론사가 가짜뉴스와 왜곡 보도까지 동원하며 큰 문제를 일으키는 등 폐해를 극명하게 보여주었다”고 지적했다. 이에 민주언론시민연합에도 기부금을 전달했으며 향후 정의연이 민언련과 함께 편향적이고 유언비어를 일삼는 일부 언론의 행태에 강력히 대응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정의연은 안진걸 소장의 소중한 기부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이번 사태를 조직 쇄신과 재정비의 계기로 삼아 앞으로도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과 전시 성폭력 문제해결을 위한 활동에 매진할 것을 다짐하겠다고 밝혔다.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은 정의기억연대에 2,000만 원을 기부했다(사진=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페이스북).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은 정의기억연대에 2,000만 원을 기부했다(사진=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 페이스북).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