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공천 배제 민병두 의원, 무소속 출마 선언 밝혀
민주당 공천 배제 민병두 의원, 무소속 출마 선언 밝혀
  • 이용준
    이용준 cromlee21@horsebiz.com
  • 승인 2020.03.15 12: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선 1위가 지상 목표, 명예 회복하는 길"

3선의 민병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5일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민병두 의원의 지역구인 서울 동대문을을 '청년우선전략선거구'로 지정하면서 '미투' 논란으로 정밀심사 대상에 오른 민 의원을 결국 공천 배제했다. 

민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주민추천후보 출마선언문'이라는 제목의 글에서 "민주당이 청년정치인을 육성하려는 취지에는 공감한다"면서도 "연고가 전혀 없는 청년을 선거 30일 전에 내보려는 것은 청년에게도 가혹한 일"이라고 했다. 또한 "제가 출마를 하지 않으면 의석을 하나 내주는 것이 되지만, 제가 출마하는 것은 반대로 의석을 하나 유지하는 것이라고 해서 용기를 내었다"고 말했다.

민병두 의원은 민주당 공천관리위가 컷오프 결정을 하자 유권자 뜻에 따라야 한다며 재심 청구를 요청했다(사진= 민병두 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민병두 의원은 민주당 공천관리위가 컷오프 결정을 하자 유권자 뜻에 따라야 한다며 재심 청구를 요청했다(사진= 민병두 의원 페이스북 갈무리).

민병두 의원은 "당선을 목표로 힘차게 달리겠다. 1위가 지상목표며 명예를 회복하는 길"이라며 "만약 1위가 될 것 같지 않으면 민주당 청년 후보가 승리할 수 있도록 몰아주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민 의원은 "GTX, 청량리역정비창 이전 및 청년창업타운, 동부간선도로지하화, 서울대표도서관과 학교 동시병행유치, 강북횡단선 및 면목선,주민안전망 확충등 동대문 주민의 염원을 제가 마무리하겠다"고 정책 및 지역 숙원 사업 해결을 위한 의지도 덧붙였다. 

한편, 서울 동대문을에는 김현지 민주당 선거대책위원회 코로나대책부단장과 장경태 민주당 청년위원장이 경선을 할 예정이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