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농업기술원, 중국 지린성농업과학원과 '농업과학기술교류계획' 업무협약 및 학술발표회 개최
  • 후원하기
경기도농업기술원, 중국 지린성농업과학원과 '농업과학기술교류계획' 업무협약 및 학술발표회 개최
  • 권용
    권용 tracymac1@naver.com
  • 승인 2021.03.22 11: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 기관의 농산업 기술연구 협력 강화와 전문가 기술교류 활성화 목적
- 작물 재배 기술 고도화, 친환경 생물학적 방제 연구, 콩·찰옥수수 신품종 육성 등에 지속 협력하기로
경기도농업기술원이 19일 중국 지린성농업과학원과 비대면으로 ‘농업과학기술교류계획’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학술발표회를 개최했다.(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농업기술원이 19일 중국 지린성농업과학원과 비대면으로 ‘농업과학기술교류계획’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공동 학술발표회를 개최했다.

경기도농업기술원과 지린성농업과학원은 지난 2016년 농업과학기술교류 업무협약을 처음 맺은 이래 지금까지 찰옥수수, 백두산 자생 베리류, 인삼 분야 공동연구과제 수행 등 다양한 기술 교류를 추진해 오고 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시설채소, 버섯, 인삼 등의 재배 기술 고도화와 스마트화 시스템 구축 ▲식물추출물과 미생물을 이용한 친환경 생물학적 방제 ▲콩, 찰옥수수 신품종 육성 등의 공동 연구에 지속 협력하기로 했다.

지린성농업과학원은 100년이 넘는 콩 연구 역사 속에 풍부한 유전자원과 체계적인 연구 성과를 보유하고 있으며, 찰옥수수 또한 1,000여 점의 유전자원을 보유하고 있어 경기도농업기술원에서 수행하고 있는 콩과 찰옥수수 육종 연구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체결 후에는 각 기관의 전문가가 그 동안의 연구 성과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도 농기원에서는 ‘경기도 스마트팜 연구 동향’과 ‘경기도 안전농산물 생산을 위한 친환경 병해충 방제’에 대해, 지린성농업과학원에서는 ‘집적화 찰옥수수 육종기술 모델 수립·응용’과 ‘양질 식용 및 특용 콩 신품종 육성’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김석철 경기도농업기술원장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양 기관이 교류를 더욱 활성화해 새로 맺어진 협약체결 분야 외에도 여러 분야의 정보교환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