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부인 김건희 사주 분석
  • 후원하기
윤석열 부인 김건희 사주 분석
  • 고정숙 전문 기자
    고정숙 전문 기자 koko6110@hanmail.net
  • 승인 2021.08.16 07: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부인 김건희 사주 분석

                                                                                                     

 

최근 윤석열 전 검찰 총장의 부인 김건희의 과거와 관련해 언론에 자주 회자(膾炙) 되고 있다.

오늘은 김건희의 사주를 분석해보겠다.

                                                                                           

월에 태어난 화 일간이다. 태어난 시간을 몰라서 삼 주안에서 살펴볼 수 있는 것만을 위주로 보도록 하겠다.

삼주 안에는 나무가 없다. 화에게 나무는 인성으로 모친, 학문, 인성(人性), 문서, 사고(思考), 정서적 안정, 지혜, 지식을 담당하는 십성이다. 인성이 없는 사람들의 특징은 자비(慈悲)가 없고, 생각을 깊이 하지 않는 다. 또 주변으로부터 인정을 받지 못하고 인덕(仁德)도 없으며 모친의 덕이 부족하다는 통변을 할 수 있다.

                                                                                            

화의 형상은 하늘에 떠있는 태양에 비유된다. 하늘에는 태양이 둘이 없듯이 화 일간들의 자존감은 매우 높으며 자존심 또한 강하다. 태양은 모든 사람들이 바라볼 수 있는 위치에 있어 타인의 시선을 집중시키고 이성으로부터 인기도 많다.

성격이 밝고 화려함을 좋아해서 멋을 부릴 줄도 알며 남들 앞에서 자신을 드러내고자 하는 욕구가 강한 편이다.

                                                                                                     

남자를 뜻하는 관성이 지장간을 포함해서 모두 5개로 너무 많다. 연월일 삼주 모두 관성이 있는 것으로 봐서 일부종사 하기는 힘들다고 본다.

                                                                                   

화와 같은 오행이 천간에도 없고 지지에도 없는 것을 극 신약 사주라고 한다. 그러나 태어날 때는 丁未 대운으로 불이 들어왔고 40년 동안 불을 생해주는 나무와 불이 계속 들어와서 별 어려움 없이 살았을 것으로 보인다.

                                                                                                  

49癸卯 대운부터 79庚子 대운까지가 본인 일간을 힘들게 하는 운으로 흘러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