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한 삶 모색’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START, 참가업체 모집
  • 후원하기
‘지속가능한 삶 모색’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START, 참가업체 모집
  • 조연주 전문 기자
    조연주 전문 기자 beautypearl0410@naver.com
  • 승인 2021.05.27 09: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 11월 11~14일 온·오프라인 동시 개최
- ‘Green Life,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지혜’ 주제로 뉴노멀 가치 제시
- 전기차, 제로웨이스트, 업사이클링 등 환경 생태 관련 신규 참가업체 유치 예정
- 5월 24일부터 참가업체 및 붓다아트페스티벌 참여작가 모집
2021 서울국제 불교박람회 포스터 
붓다아트페스티벌 포스터

‘살아있는 한국 전통문화의 꽃’을 슬로건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는 서울국제불교박람회 및 붓다아트페스티벌이 오는 11월 11일부터 14일까지 서울무역전시컨벤션센터(SETEC)에서 오프라인 전시와 온라인 누리집을 통해 개최된다.

대한불교조계종이 주최하고 불교신문, (주)불광미디어가 주관하는 서울국제불교박람회는 불교문화와 전통문화산업을 아우르는 국내 유일의 전통문화산업 종합 전시회다. 지난 해 코로나19 팬데믹이라는 초유의 사태로 인해 오프라인 행사를 취소하고 온라인으로만 개최하여 낯설고 생소한 형태에도 불구하고 기존의 오프라인 박람회 평균 관람객의 2배 이상을 웃도는 13만의 온라인 접속수를 달성하는 성과를 이뤘다.

2021서울국제불교박람회와 제9회 붓다아트페스티벌은 온라인 박람회의 내실을 다지고 외연을 넓혀 온·오프라인이 동시에 진행되는 하이브리드 박람회로 기획됐다. 올해 박람회는 온라인으로 시공간을 확장하는 동시에 오프라인으로 체험 및 교류 서비스를 대폭 확대할 계획이다. 대부분의 행사가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되는 하이브리드 구조가 일상화되는 추세에 각기 다른 구조의 장점을 극대화하고 단점을 보완하는 운영 방안을 모색한 것이다.

누리집과 휴대전화 어플리케이션 활용을 극대화하고, 오프라인 박람회장에서도 QR코드를 활용해 온라인 장바구니를 연동하는 등 변동성이 큰 코로나19 상황에 완벽하게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역대 최다 관람객을 유치하는 한편, 박람회 참가 업체의 매출 극대화를 꾀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의 큰 변화를 겪고 있는 가운데 서울국제불교박람회가 주목한 가치는 단연 ‘지속가능한 삶’이다. 2021 서울국제불교박람회는 ‘Green Life,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지혜’를 주제로 생태, 환경위기의 시대에 필요한 새로운 불교 행동철학인 ‘에코다르마(Eco Dharma)’를 제시할 예정이다.

세상의 모든 것이 상호 의존하고 있다는 불교의 연기(緣起)사상의 측면에서 현대사회 문제를 점검하고 우리 공동체를 위한 건강한 삶에 대한 제안과 대안을 모색한다. 지속가능한 미래사회를 만들어보자는 주제를 참가업체와, 작가들이 각자의 작품과 상품으로 어떻게 박람회 안에 녹여낼 지 주목해 볼만 하다. 이와 함께 탈세계화, 회복탄력성, 디지털 전환, 건강에 대한 관심 등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새로운 기준인 ‘뉴노멀’이 적용된 불교문화와 전통산업 역시 종사들과 함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에,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지혜’ 라는 올해의 주제에 부합하는 참가업체, 작가를 모집하는 것으로 출발을 알렸다. 6월 30일까지 1차 접수를 진행하며, 1차 접수기간에 신청할 경우, 참가비 10만원 할인혜택이 제공된다.

기존 불교박람회에 참가했던 불교와 전통문화 부문에 더하여 올해는 에코다르마와 환경 등 주제에 알맞은 신규 업체 발굴에 박차를 가한다. 전기차, 제로웨이스트, 재활용, 업사이클링 등 환경 생태 관련 기업 및 브랜드를 발굴하여 불교박람회의 콘텐츠를 다양화하기 위함이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서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인 와디즈와의 협력을 통한 우수상품 기획전과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연계한 상품 홍보 활성화, 라이브커머스 및 스토어팜 연동 시스템을 가동할 예정인 만큼 신진 업체와 작가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

참가 문의 2021 서울국제불교박람회 사무국 (02) 2231-2013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