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7 남북철도 잇기 한반도 평화 대행진 부산역 출발 기자회견
  • 후원하기
4.27 남북철도 잇기 한반도 평화 대행진 부산역 출발 기자회견
  • 신영배 전문 기자
    신영배 전문 기자 ybshin0615@naver.com
  • 승인 2021.04.25 20: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화의 생명줄, 공동번영의 젖줄 남북철도를 하나로 이읍시다
시민들 마음속에 평화·번영·통일 열차의 노반을 깔겠습니다
남북철도 연결 가로막는 대북제재 해제하라
남북철도 연결 현대화를 위해 문재인정부는 결단하라

남북철도 잇기 한반도 평화 대행진 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원회)는 판문점선언 3주년이 되는 427일 오전10시 부산역 광장에서 남북철도 잇기 한반도 평화 대행진 부산역 출발 기자회견을 갖고 임진각을 향한 첫걸음을 시작한다.

427일 부산역을 출발한 행진단은 도보로 90일동안 약550km를 걸어서 휴전협정 체결일인 727일에 남북철도가 끊긴 임진각에 도착할 예정이다. 행진단은 한반도와 남북철도 연결을 형상화한 조형물을 끌고 밀며 하루에 약7km를 행진하게 된다.

평화대행진시 끌고 갈 한반도평화와 남북철도잇기 상징 조형물

추진위원회는 언론보도문에서 남북철도 연결과 현대화는 판문점/평양 선언에서 남북정상이 합의한 남북 경제협력을 위한 최고의 역점 사업이다. 그러나 미국의 대북 제재와 문재인 정부의 무능으로 남북철도 연결이라는 민족적 염원이 무산될 위기에 처해 있다면서, “평화대행진을 통하여 바이든 행정부가 대북 제재를 해제할 것과 문재인 정부가 남북철도 연결 현대화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하게 되었다고 주장했다. 또 기자회견은 대표자 발언, 남북철도잇기 상징 조형물 제막식, 기자회견문 낭독, 남북철도잇기 기원 춤공연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평화철도 정성희 집행위원장은 외세가 가로막고 관이 못할 때 민이 나서서 해결했다" 면서, "행진구간에 있는 노동단체,시민단체들과 결합하여 행진하며 의미있고 다채로운 행사도 병행할 예정이다. 또 해외동포와 줌 토론회를 하는 등 행진 진행사항과 의미도 널리 홍보할 예정이다" 고 말했다.

남북철도잇기 한반도평화 대행진 추진위원회는 4월21일 청와대 앞에서 남북정상과 바이든대통령에게 보내는 서한문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했다

추진위원회에는 425일 현재 5개 책임주관단체 (전국공공운수사회서비스노동조합(위원장 현정희), 전국철도노동조합(위원장 박인호), 전국철도지하철노동조합협의회(위원장 김대훈), ()평화철도(상임대표 권영길),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상임대표 문규현))를 포함하여 전국에서 96개 단체가 참가하고 있다. 행진이 진행되면서 참가 단체가 늘어나고, 행진구간에 있는 많은 시민단체들이 함께 할 것으로 예상된다.

■ 한반도 평화대행진 개별참가 신청하기  https://han.gl/2GvIh

■ 한반도 평화 대행진 단체참가 신청하기  https://han.gl/Rr4TY

[행진 구간과 코스 개요]

부산경남 구간 : 4.27~5.8  부산역~부산 8부두~홈플러스 감만점~서면역~구포역~율리역~증산역~창원남부시지법(진해)~마산수출자유구역~창원역~밀양역~경산역

대구경북 구간 : 5.9~5.27  경산역~김천역~신매역~만촌역~동대구역~대백앞~북구청~팔달교~추동나무휴게소~왜관역~약목역~초전~소성리~율곡~김천역

대전충정 구간 : 5.28~6.22  한아시스템~노근리평화공원~옥천군청~계룡역~두마면~서대전역~대전역~대전시청역~현충원역~용담리~정부세종청사~연기면~조치원역~전동역~전의역~소정리역~천안역~직산역

경기남부 구간 : 6.23~7.7  성환역~팽성~평택역~서정리역~진위역~오산대역~병점역~수원역~화서역~성균관대역~당정역~명학역~안양역~범계역~관악역 ~(검토 중)

수도권/서울 구간 : 7.8~7.27  (검토 중 : 주안역, 부평역, 송내역, 부천역)~구로역~노들역~삼각지역~광화문역~세종문화회관~무악재역~구파발역~원흥역~대곡역~일산역~운정역~파주시청~파주역~문산역~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