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문화사 고정일(高正一) 대표 별세, 세계문학과 한국문학 및 아동문학 전집으로 출판 붐 일으켜
  • 후원하기
동화문화사 고정일(高正一) 대표 별세, 세계문학과 한국문학 및 아동문학 전집으로 출판 붐 일으켜
  • 권용
    권용 tracymac1@naver.com
  • 승인 2021.03.01 18: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판인이자 소설가 고정일(高正一)씨의 사망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출판인이자 소설가 고정일(高正一)씨의 사망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동화문화사 대표 겸 소설가로 동화문화사 관계자에 따르면 2월27일 사망, 3월1일 가족장으로 모든 장례절차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1956년 정일출판사로 시작하여 1968년 동서문화사로 개명, 70~80년대 출판문화가 번성하던 시기에 세계문학과 한국문학 및 아동문학 전집으로 출판 붐을 일으켰다.

세계문학전집 51권, 그레이트북스 200권, 세계명작동화 60권, 한국전래동화집 20권, 에버그린 한국문학전집과 세계문학전집 60권 등을 출간했다.

'동인문학상'이 사상계 폐간으로 중단되자 이 상을 인수, 1979년 조세희 작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부터 1985년 정소성 '아테네 가는 배'까지 주관한 바 있다.

데뷔작 '청계천'을 시작으로 '애국작법', ‘고산 대삼국지’ ‘얼어붙은 장진호’ ‘매혹된 혼’ 등 소설가로도 활동했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