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 코로나19 비대면 온라인전시
  • 후원하기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 코로나19 비대면 온라인전시
  • 성용원 작곡가
    성용원 작곡가 klingsol@hanmail.net
  • 승인 2021.02.17 09: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년간 방치된 서울 예술의전당 앞 지하보도가 청년 예술가를 위한 갤러리로 재탄생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 앞에 위치한 지하보도 공간을 갤러리로 조성해 복합문화공간으로 탈바꿈
- 2월 2일(화)~3월 6일(토),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 비대면 온라인전시 ‘Collective layer 展’ 선보여
- 각자의 경험과 사유를 바탕으로 한 4명의 작가의 레이어가 새로운 시각적 맥락을 형성

서초구는 예술의전당 앞 지하보도를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로 꾸며 청년예술가들의 활동 기회와 주민들의 문화체험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쫓고 있다.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는 어두컴컴하고 인적이 드물던 지하보도를 도시재생사업을 통해 전시공간으로 탈바꿈하고, 주민과 청년예술가들을 위한 복합문화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다.

예술의전당 지하보도의 '서리풀 청년아트갤러리'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는 2021년 신축년 첫 번째 전시인 ‘Collective layer 展’을 [코로나19] 언택트 시대에 맞게 온라인전시로 개최한다. 이번 기획전은 청년예술가 4인과 함께 하는 전시 이며 지역 청년 예술가의 창작활동 및 지역 예술 발전을 위해 기획됐다. ‘Collective layer 展’은 서울과 서초구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청년작가 4인의 회화, 설치, 미디어 작품 등 24여 점으로 구성됐다. 서초구청·서초문화재단이 주관, 전시는 2월2일(화)부터 3월6일(토)까지 진행되며, 오프라인 전시 관람 허용은 차후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운영한다.

서리풀 청년아트갤러리에서 3월 6일까지 열리는 ‘Collective layer 展’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 관계자는 “작년부터 비대면 온라인전시·온라인문화강좌 클래스를 진행해왔고,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온라인콘텐츠에 대한 만족도 조사가 높게 나타났다. 올해도 마찬가지로 전년보다 다양하고 유익한 온라인전시·온라인문화강좌를 운영하고, 언택트 시대에 맞춰 문화생활을 즐기지 못하고 있는 구민들과 관람객들에게 더 좋은 콘텐츠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온라인전시는 유튜브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 공식 채널을 통해서 시청할 수 있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