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정숙 한자교실] 복(福) 받으세요
  • 후원하기
[고정숙 한자교실] 복(福) 받으세요
  • 고정숙 전문 기자
    고정숙 전문 기자 koko6110@hanmail.net
  • 승인 2021.02.13 15: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정숙 한자교실] () 받으세요

                                                                                             

늘 해가 바뀌면 의례적으로 주고받는 인사가 복 많이 받으세요!’이다. 오늘은 복() 자의 한자 의미를 알아보고, 복은 누가 주는 것인지를 생각해 보는 시간을 가져보겠다.

                                                                                                                

 

위의 두 글자 자형이 조금 다르지만 동일한 글자이다.

                                                                                                         

자가 왼쪽에 자리할 때는 로 자형이 변형된다.

                                                                                                     

한자에서 는 세발 달린 상위에 음식을 올려놓은 모습을 본떠 만든 상형문자이다. 음식을 차려 조상님께 예를 갖춘다는 의미로 의 한자 쓰임은 조상님, 또는 신()이라는 뜻으로 쓰인다. 간절히 바라는 마음으로 하는 기도(祈禱)에도 조상님을 뜻하는 가 들어가고, 재앙을 뜻하는 글자에도 [재앙 화()] ‘가 들어간다.

                                 

가득할 복() 자는 밭에서 열심히 일하는 사람[]들의 모습이다. 한 일() 자에는 한결같이라는 뜻이 있다. ‘자에는 부지런히 일해서 열심히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조상님[]의 복이 내린다는 뜻으로 해석 가능하다.

조상을 섬긴다는 것은 윗사람 공경으로 이어지고, 위아래 위계질서(位階秩序)의 예를 다했을 때 받는 것이 복이 된다. 그러므로 복이란 누가 줘서 받는 것이 아니고, 한결같은 마음으로 집안 어른을 공경하고 열심히 살아가는 모습에서 스스로 복받을 일을 만들어 나가는 것이다. 그런 가운데 복이 오는 것이다.

                                                                                                               

앞으로는 해가 바뀌면 복 많이 받으세요.’라는 인사보다 복 많이 지으세요.’라는 인사로 대신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