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혜경의 시소詩笑] 아이를 팝니다
  • 후원하기
[마혜경의 시소詩笑] 아이를 팝니다
  • 마혜경 시인
    마혜경 시인 maya418@naver.com
  • 승인 2020.10.20 10: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를 팔기 전에 어른을 파는 건 어떨까요?

 

아직도 어린, 아니 어리석은 부모들  ⓒ마혜경

 

 

아이를 팝니다

- 마혜경
 
 

그가 떠나자 그녀는 혼자 아기를 낳았다 아기의 빈 자리에 슬픔이 누웠다 눈물이 이상한 문장을 새기고 있다

 

아이를 팝니다 36주, 20만 원. 

 

제주도 서귀포시 당근마켓에 올라온 그녀의 글은 눈물이 아니다 동정이라 읽지 않는다

그것은 엄마를 가장한 악마.

 

그녀는 알 것이다 미혼모보호센터와 보육시설로그녀와 아기가 헤어질 때, 아이를 파는 일보다 죄를 파내는 일이 얼마나 더 아픈지를

 

아기는 아무것도 모른다

입양도 모르고 글도 모른다

여태 꿈을 꾸고 있어 다행이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