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열린 관광지 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 후원하기
2021 열린 관광지 조성 공모사업 최종 선정
  • 조연주 전문 기자
    조연주 전문 기자 beautypearl0410@naver.com
  • 승인 2020.10.14 09: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 연속 선정
전국 최다 열린 관광지 보유
출처 : 강릉시청
출처 : 강릉시청

강릉시와 강릉관광개발공사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실시한 「2021년도 열린 관광지 조성 사업」에 대표 관광지 3개소(솔향수목원, 통일공원, 허균허난설헌 기념공원)가 최종 선정되어 국비 7억 5천만 원을 지원받게 되었다. 문화체육관광부에서는 이번 사업에 공모한 17개 지자체(54개소)에 대하여 1․2차 자격 및 서류 심사와 3차 현장 심사 과정을 거쳐 최종 20개소*를 선정했다.

「열린 관광지 조성 사업」은 장애인, 고령자, 영‧유아 동반가족 등 이동 취약계층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도록 기존 관광지를 개·보수하고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체험형 콘텐츠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시는 올해부터 2년간 국비 등 3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관광지점별 무장애 동선 조성, 체험형 열린 관광 콘텐츠 개발, 온․오프라인 정보제공 등 전문가들의 맞춤형 현장 상담(컨설팅)을 거쳐 세부 개선 계획을 확정한 후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개·보수 관련 설계와 시공을 추진한다.

강릉시는 앞서 2016년 정동진 모래시계공원, 2020년 경포 해변, 강릉커피거리, 연곡솔향캠핑장이 열린 관광지로 선정된 것에 이어 2021년도에 강릉솔향수목원 등이 연속 선정됨에 따라 전국에서 가장 많은 열린 관광지(7곳)를 보유하게 됐다. 시 관계자는 “올해에 이어 2021년도 열린 관광지 공모사업에도 선정되어 기쁘다.”며 “코로나19로 인한 관광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시 전역을 무장애 관광지로 조성하여 관광 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