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총새는 물고기 사냥에 성공했을까?
  • 후원하기
물총새는 물고기 사냥에 성공했을까?
  • 김은지 전문 기자
    김은지 전문 기자 zhadid@naver.com
  • 승인 2020.09.17 00: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운호수 생태데크길에서 만나는 새

 산책길에 카메라를 들고 멈춰 있으면 지나가는 산책가들의 반응은 크게 두가지다. 그냥 지나치거나, 혹은 멈춰 서서 카메라가 향하는 곳을 함께 바라본다. ’아! 새가 있네’하는 분들도 있고, 너무 귀여운 새가 있었다면서 꼭 찍으라고 그 새가 어디있는지 알려주는 분도 있다. 그 분이 알려주신 귀여운 새는 저번 기사에 소개해드렸던 ‘황로’였다.

 가벼운 아침산책으로 시작한 백운호수 생태데크길에 이제 카메라를 챙겨간다. 한바퀴 돌때까지는 카메라를 꺼내지 않으려고 하는데 물총새가 눈 앞에 앉아있었다. 멈춰서서 난간에 카메라를 기대고 영상촬영을 시작했다. 그렇게 숨죽이고 서서 물총새의 사냥장면을 영상에 담을 수 있었다. 

 산책길에 만났던 청둥오리, 알락할미새, 개개비, 왜가리는 우리나라에서 흔하게 만날 수 있는 새들이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