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발족 기자회견...1억명 평화서명 시작
  • 후원하기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발족 기자회견...1억명 평화서명 시작
  • 신영배 전문 기자
    신영배 전문 기자 ybshin0615@naver.com
  • 승인 2020.07.28 17: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3년간 전세계 1억명 서명 시작...서명 웹사이트 endthekoreanwar.net 오픈
4개 요구안 담은 한반도 평화선언 발표
7대 종단을 포함해 전국의 324개 종교·시민사회 단체가 참여

7월27일 오전 10시,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은 정전협정 체결일시에 맞춰 발족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한국전쟁을 끝내는 Korea Peace Appeal 전 세계 1억 명 서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이들은 한국전쟁 발발 70년을 맞아 끝나지 않은 전쟁을 끝내고 휴전에서 평화로 나아가기 위한 행동에 전 세계가 동참해줄 것을 호소했다.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에는 전국의 330개 종교·시민사회 단체, 18개 국제 파트너 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 발족 기자회견 장면 (출처=한반도종전평화캠페인)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은 기자회견을 통해 “▷한국전쟁을 끝내고 평화협정을 체결합시다 ▷핵무기도 핵위협도 없는 한반도와 세계를 만듭시다 ▷제재와 압박이 아닌 대화와 협력으로 갈등을 해결합시다 ▷군비 경쟁의 악순환에서 벗어나 시민 안전과 환경을 위해 투자합시다”의 4가지 요구안을 담은 한반도 평화선언(Korea Peace Appeal)을 발표하고, 이에 대한 전 세계 시민들의 서명 동참을 요청했다. 캠페인은 한국전쟁 발발 70년인 올해부터 정전협정 체결 70년이 되는 2023년까지 향후 3년 동안 진행될 예정이다. 기자회견 참가자들은 앞으로 온·오프라인 집중 서명운동을 비롯해 시민평화로비, 시민평화대화, 시민평화행동, 시민문화교류 등 다양한 활동으로 한반도 평화를 향한 전 세계 시민들의 열망을 연결해 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이렇게 모인 전 세계 시민들의 서명과 선언을 남, 북, 미, 중을 비롯한 한국전쟁 관련국 정부와 유엔에 적절한 시기에 전달하겠다는 계획이다. 

평화선언
평화선언문 (출처=한반도종전평화캠페인)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은 오늘부터 한/영 서명 웹사이트 endthekoreanwar.net를 오픈하여 온라인 서명을 시작한다. 오프라인 서명도 전국 각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또 전국의 YMCA는 70명이 자전거로 한반도 727km를 하나로 잇는 ‘YMCA가 두 바퀴로 그리는 한반도 평화!’ 행사를 통해 전국 각지에서 서명을 받을 예정이다. 전북 지역 단체들은 전주시 통남문 광장에서 오전 10시에 기자회견을 개최하고, 오후 12시부터 전북 각 지역에서 서명운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원도 원주 지역 단체들 역시 오후 2시 강원 감영 앞에서 진행하는 서명운동을 시작으로 매주 수요일마다 서명운동을 펼칠 예정이다. 

캠페인 집중서명기간 참여방법 (출처=한반도종전평화캠페인)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에는 7대 종단을 포함해 전국의 324개 종교·시민사회 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각계 인사 463명이 캠페인 제안자(명단 보기)로 함께하고 있다. 더불어 1910년 노벨평화상 수상자인 국제평화국(International Peace Bureau, IPB)을 비롯하여 국제여성자유평화연맹(Women’s International League for Peace and Freedom, WILPF), 무장갈등 예방을 위한 글로벌 파트너십(Global Partnership for Prevention of Armed Conflict, GPPAC) 동북아시아위원회, 위민 크로스 디엠지(Women Cross DMZ), 미국의 피스 액션(Peace Action), 몽골의 블루 배너(Blue Banner NGO), 일본의 피스 보트(Peace Boat) 등 18개 국제 파트너 단체들이 참여하고 있다. 

(사진출처=한반도종전평화캠페인)

한편 한반도 종전 평화 캠페인은 준비위원회 전체회의(7/21)를 개최하여 서명을 받을 한반도 평화선언(Korea Peace Appeal)과 활동 계획을 결정하고 명예대표단과 공동대표단, 집행위원회와 상임집행위원을 위촉했다. ▷명예대표로는 원행(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한국종교인평화회의 대표회장), 이홍정(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총무, 한국종교인평화회의 공동회장), 오도철(원불교 교정원장, 한국종교인평화회의 공동회장), 손진우(유교 성균관장, 한국종교인평화회의 공동회장), 송범두(천도교 교령, 한국종교인평화회의 공동회장), 김희중(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한국종교인평화회의 공동회장)이 함께하고 있으며 ▷공동대표로는 구중서(기지평화네트워크 운영위원장), 김경민(한국YMCA전국연맹 사무총장), 김삼열(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공동의장), 김영순(한국여성단체연합 상임대표), 문정현(신부), 백낙청(서울대학교 명예교수), 윤정숙(시민평화포럼 공동대표), 이기범(대북협력민간단체협의회 회장), 이부영(자유언론실천재단 이사장), 이현숙((사)여성평화외교포럼 명예대표), 임헌영(민족문제연구소 소장), 조성우(6.15 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상임대표), 정강자(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공동대표), 정기섭(개성공단기업비상대책위원회 위원장), 지은희(전 여성부 장관)이 함께하고 있다. ▷집행위원회에는 적극적 참여를 희망하는 모든 단체와 개인이 참여할 수 있으며 ▷상임집행위원은 고유경(국제여성자유평화연맹), 김정수(평화를만드는여성회), 노혜민(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백가윤((사)제주다크투어), 박석진(열린군대를위한시민연대), 오혜정(한국 천주교 주교회의 민족화해위원회), 유병수(흥사단 민족통일운동본부), 윤혜란(한국YMCA전국연맹), 이성구(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이영동(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이태호(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조영미(여성평화운동네트워크), 조현원(한국종교인평화회의), 최수산나(한국YWCA연합회), 한선남(평화바람), 황수영(참여연대), 홍상영(우리민족서로돕기운동)이 함께하고 있다. 캠페인은 앞으로 캠페인 확장에 따라 공동(명예)대표단과 (상임)집행위원, 기타 캠페인 기구를 단계적으로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