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시인선2 - 사철 어는 사람들] 바람의 노래
  • 후원하기
[다시·시인선2 - 사철 어는 사람들] 바람의 노래
  • 최용탁 작가
    최용탁 작가 zweig@naver.com
  • 승인 2020.07.22 11: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람의 노래

                                               - 최용탁

최용탁, 사철 어는 사람들(다시문학, 2018)
최용탁, 사철 어는 사람들(다시문학, 2018)

 

나 아직은
그대에게 달려가는 더운 입김이고 싶다
눈 쌓여
그대의 길 어디로도 가지 못할 때
그 위에 드러눕는 맨살 등짝이고 싶다

이른 새벽
길 떠나는 그대 발끝에
문득 채이는 시체 한 구이고 싶다

언덕과 강변
바람으로 떠돌던 날들
오래 걸러낸 한 방울 슬픔으로
그대 눈가에 하염없이 번지고 싶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