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향
  • 후원하기
고향
  • 김홍성
    김홍성 ktmwind@naver.com
  • 승인 2020.06.27 05: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벽꿈에 찾아갔던 곳

오래 전에 사라진 사람들이

하나 둘 나타났던 곳

누군가 말하기를

여기가 원래 우리 고향이라고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