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교원의 중국 미디어 썰(说)] 중국 인공지능 스피커 시장 커진다
[윤교원의 중국 미디어 썰(说)] 중국 인공지능 스피커 시장 커진다
  • 윤교원 전문 기자
    윤교원 전문 기자 kyoweon@naver.com
  • 승인 2020.03.22 18: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중국 인공지능 스피커는 지난 해 대비 34% 성장 및 4,910만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한다. 

2019년 중국 인공지능 스피커 시장 요약 및 2020년 전망

RUNTO(洛图科技, 北京洛数合图科技有限公司)의 <중국인공지능스피커 소매시장 월별추적>보고서에 따르면, 2019년 중국인공지능 스피커 시장의 판매량은 3,664만대로, 2018년 대비 125% 성장했으며,  시장 규모는 74.4억 위안(한화 1조 2,276억 원)으로 지난해 대비 10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9년 중국 AI 스피커 시장의 주요 제품 이미지, 사진제공=洛图科技(RUNTO)
2019년 중국 AI 스피커 시장의 주요 제품 이미지, 사진제공=洛图科技(RUNTO)

첫번째, 브랜드는 대기업 주도의 고급화 

2018년 하반기 이후 텐마오징링(天猫精灵), 바이두(百度) 및 샤오미(小米)는 이 시장에서 3상위 1, 2, 3위의 자리를 굳건하게 지키고 있었다. 루오투크지(RUNTO)의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 3대 브랜드의 시장 점유율은 92%로 매우 높았다. 독점 시장의 핵심 요소는 여전히 가격이며, 가격 대비 성능의 비율이 매우 높고, 지속적인 가격 보조금으로 인해 3대 브랜드가 빠른 속도로 시장을 점유하고, 중국의 인공지는 스피커 산업의 발전을 촉진하고 있다. 

대기업간의 치열한 전투에서 시장은 빠른 속도로 성장했으며, 교육 시장의 신제품 출시 시간은 엄청나게 단축되었으며, 반면 업계의 문턱이 높아지고 시장 개편 속도가 빨라졌다. 2019년에도 여전히 새로운 브랜드가 등장했지만 대부분이 VIDDA(Hisense), 360(360集团), Midea(小美) 등과 같은 해외브랜드(跨界品牌) 또는 마셜(马歇尔 Marshall Stanmore II Voice)과 같은 전통적인 스피커 브랜드이며, 중소 브랜드는 거의 없었다.

두번째, 제품은 인공지능 스피커의 스크린 시대 진입으로 기능이 더욱 풍부해질 것이다.

루오투크지(RUNTO)의 온라인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 중국 인공지능 스피커 시장에서 판매되는 스크린 스피커의 종류는 14가지로 시장점유율은 13.9%이며, 이는 지난해 보다 12.1% 포인트 증가했으며, 그 중 12월분 점유율은 20%를 넘었다. 스크린 스피커의 급속한 발전의 이유는 판매 가격의 하락이고, 또 다른 한편으로는 더 많은 컨텐츠와 서비스를 제공하고 더 많은 생활에 침투할 수 있으면 다양한 제조업체와 소비자의 환영을 받게되는 구조이기 때문이다. 

시장의 활발한 발전과 지속적인 기술 발전으로 제품 기능이 점점 더 풍부해지고 있다. 사용자가 정의하는 언어는 인공지능 스피커가 설정한 기본단어를 변경하여 "개인 사용자 정의"로 만들 수 있다. 음성 쇼핑은 사용자를 더욱 자유롭게 하고 활용영역을 더 넓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 음성 인식은 다른 사람의 음성을 인식하여 신분을 지능적으로 식별할 수 있으며, 음성 다이얼링은 노인과 어린이가 휴대 전화 기능을 배우는 과정을 단충할 수 있으며, 여러번의 대화를 통해 전화가 연결되면 대화를 계속할 수 있다. 적외선 리모컨은 적외선 송신기를 장착하여 전통적인 가전제품의 인공지능 연결이 가능하게 된다. 

세번째, 판매채널 면으로 살펴보면, 오프라인 채널이 부상하면서 사업자의 주요 동력이 되고 있다.

RUNTO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 오프라인 채널 판매는 38 %를 차지했으며, 이는 2018 년 10%가 채 안되었던 시장에서 엄청난 증가를 기록한 것이다. 오프라인 소매 채널은 주로 가전 체인점, 3C 체인점(Computer(电脑产品)、Comunication(通讯 产品)、Consumer(消费电子产品)), 브랜드 체험험 및 사업자의 영업점을 포함한 전문점 등을 포함하며, 그 중 사업자들의 판매 채널은 오프라인 시장 규모의 빠른 성장을 위한 주요 원동력이다.

2017년~2019년 AI 스피커 시장규모 발전 현황, 자료제공=洛图科技RUNTO, 한류TV서울 재편집
2017년~2019년 AI 스피커 시장규모 발전 현황, 자료제공=洛图科技RUNTO, 한류TV서울 재편집

제품 측면에서, 사업자는 텐마오, 바이두, 희말라야 등과 같은 브랜드와 심도있는 협력을 만들었으며, 그들을 위한 맞춤형 제품을 제공하며, 동시에 자체 브랜드 제품도 출시하고 있다. 판매 측면에서 운영자는 번들 판매 방식을 활용하고, 특정 패키지 또는 일정량의 충전형식을 사용하면 인공지능 스피커를 무료로 사용할 수있어 소비자가 구매하고자 하는 욕구를 자극하기도 한다.

네번째, 마케팅면으로 살펴보면 맞춤제작과 후원 등의 방식으로 소비자와 만난다

IP 맞춤 제작은 현재 트렌드가 되어가고 있고, 문화, 유명인사 및 애니메에선류의 IP들이끈임없이 등장하고 있다. 국경간 협력은 브랜드에 새로운 요소를 가져오고 사용자 활용 시나리오를 포착하여 브랜드 오버레이 효과를 만들어낼 수 있다. 2019년 텐마오징링(天猫精灵)은 IP 맞춤 각설탕R(方糖R)을 출시했으며 그 종류는 11가지에 달했다. 

프로그램 후원은 바이두를 대표하는 또 하나의 마케팅 방법으로, 2019년 춘절특별쇼에서후난위성의 <삶의 영위(向往的生活)>, <사랑하는 여인숙(亲爱的客栈)>, <매일의 시간(天天云时间)> 등과 같은 다양한 쇼프로그램에 독점 후원했고, 프로그램 시연, 스타 효과 등을 통해 후원의 목적을 달성하고, 자체 제품의 브랜드 효과와 판매를 증가시킨다.

마지막으로 2020년을 전망하면 도전과 기회가 공존할 것이다

2020년 중국의 인공지는 스피커 시장의 발전은 도전으로 가득차 있다.

시장의 기회는 주로 다음과 같이 나타날 것이다. 

첫번째, 스마트 홈을 위한 산업이 활발하게 발전할 것이며, 따라서 시장규모는 빠르게 성장할 것이고, 소비자들의 인식 또한 끊임없이 확대될 것이다. 또한 인공지능 스피커가 스마트 폰 이외의 스마트 가구들을 통하는 또 다른 접점이 될 것이다. 

두번째, 현재 인공지능 스피커의 침투율이 13% 수준으로 상당히 낮은 수준이며, 그래서 성장 공간은 아직 엄청나게 남아 있으며, 더욱 중요한 것은 점점 더 많은 소비자들이 그들의 두번쨰 스피커를 구매하는 시점이 되었다는 것이다. 

세번째, 제품의 기능이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되고 무선 충전, 원터치 전송 및 지능형 프로젝션 스크린이 소비자의 차별화된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속속 등장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농촌 시장의 부상, 잠재 시장의 성장동력이 매우 크고, 유수아동(留守儿童 ; 부모(모두 또는 한쪽)가 돈 벌러 도시로 떠나고 홀로 농촌에 남아 있는 아동.)과 콩차오노인(空巢老人 자식들이 분가 하거나 외지에서 생활하여 혼자 사는 독거노인을 이르는 말)의 수요가 폭발할 것으로 보인다. 

빠르게 발전하는 인공지능 스피커 시장은 여전히 도전 과제로 가득 차 있다.

첫번째, 가격 전쟁은 인공지능 스피커 발전의 초기 단계에서 중요한 수단이지만 보조금을 계속해서 유지할 수 없으며 회사는 수익을 회복해야한다.

두번째, 코로나19 사태로 인하여 단기적으로 시장에서의 공급과 소비자의 구매열정을 만들어 갈 곳이다.

세번째, 제품의 기술과 소비자들의 정보에 대한 관리 즉 개인정보 유출 및 그로인한 소비자 피해 등에 따른 신뢰도 하락 등에 대한 문제는 깊이 고민해야 할 부분이다.

마지막으로 운영상의 휴대폰, 셋탑박스 등의 판매 감소 등과 같은 스마트 단말기에 대한 보조금 또는 오프라인 시장을 축소할 수 있다

종합해서 살펴보면, 중국의 2020년 인공지는 스피커 시장은 지난 해 대비하여 34% 성장하느 4,910만대에 이를 것으로 판단하며, 시장규모는 87.9억 위안(한화 약 1조 4,500억 원)으로 전망한다

윤교원 대표 / (주)한류TV서울 kyoweon@naver.com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