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마 시행 중요하지만, 안전 더 중요”
“경마 시행 중요하지만, 안전 더 중요”
  • 안치호 기자
    안치호 기자 john337337@horsebiz.co.kr
  • 승인 2020.02.26 17: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전국 36개 사업장 중단 3월 12일까지 2주 더 연장
임대 입주업체 지원·경주 보전 등 피해 최소화 예정…방역·예방 지원사업 확대

[미디어피아] 안치호 기자=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전국 사업장에 대한 임시 운영 중단 등의 조치를 2주간 연장하기로 했다.

한국마사회는 2월 23일에 임시 휴장을 결정한 데 이어 3월 12일까지 전국 사업장에 대한 임시 운영 중단을 연장하기로 했다. 이에 렛츠런파크 서울·부산경남·제주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주 동안의 총 111개 경주를 모두 취소하고 전국 30개 지사 물론 렛츠런팜 등 전국 사업도 운영을 중단한다.

2월 23일부터 전국 36개 모든 사업장의 운영을 전면 중단하고 사업장과 인근지역에 대한 특별 방역 활동을 일제히 실시한 바 있으나, 전국적으로 확대되면서 26일 비상대책위원회를 열어 임시 중단 기간을 연장하기로 한 것이다.

한국마사회 관계자는 “계획된 경마를 시행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고객과 지역사회의 안전 확보가 중요하다”며, 국가적으로 확산하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국마사회는 임시 운영중단 기간 중 전국 사업장 및 인근 지역 내 특별 방역 활동을 계속 지원하며 특히 농촌 취약계층을 위한 예방 물품과 생활필수품 도구 지원사업도 병행할 계획이다.

또한 경마 시행 중단으로 인한 임대 입주업체 지원 및 경주 보전대책 수립 등 경마 연관사업 피해 최소화를 위한 관계 단체와의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낙순 회장은 “앞으로 경마 시행 여부는 코로나19 확산 추이와 자체 방역체계 점검 등을 통해 신중히 결정할 계획"이라며, ”농촌 소재 취약계층을 위한 예방 물품 및 생활필수품 키트 지원을 통해 피해 복구와 감염 확산 예방 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전국 사업장 임시 운영 중단을 2주 연장한다. ⓒ미디어피아 안치호
한국마사회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전국 사업장 임시 운영 중단을 2주 연장한다. ⓒ미디어피아 안치호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