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노조, “코로나19 방역의 최전선 공무원 안전 보장하라”
공무원노조, “코로나19 방역의 최전선 공무원 안전 보장하라”
  • 황인성 기자
    황인성 기자 gomtiger@horsebiz.co.kr
  • 승인 2020.02.26 16: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성명서 발표···“방역물품 부족·미비···감염병 대응 체계적 기반 마련·사후 대책 구축해야”

[미디어피아] 황인성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방역 현장에서 분투하고 있는 공무원들의 안전을 보장하라는 공무원 노조의 목소리가 나왔다.

코로나19와 관련해 방역 작업 중인 모습(사진= 연합뉴스).
코로나19와 관련해 방역 작업 중인 모습(사진= 연합뉴스).

 

대한민국공무원노동조합총연맹(공노총)은 26일 성명을 통해 “방역 현장 최일선에서 소임을 다하는 공무원 노동자의 안전이 외면받지 않도록 하라”고 정부를 향해 촉구했다.

공노총은 “방역이 가장 중요하고 시급함에도 이들이 사용할 방역물품이 부족하고 건강 지원 대책이 미비하다”면서, “감염병 대응에 대한 체계적 기반을 마련하고 사후 대책까지 겸비한 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필연적으로 수반되어야 할 일선 공공부문 노동자들의 과로 및 인력, 시설, 장비 지원 등에 대한 대책도 절실하나 정작 현장에서 방역 등 관련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 노동자들에 대한 지원 대책에는 정부와 언론 등 누구도 관심을 두고 있지 않다”며 “공무원노조는 방역 일선에서 사투를 벌이는 보건의료 노동자들과 공무원노동자의 안전이 우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제21대 총선을 앞두고 이번 사태가 어떤 식으로든 도외시되거나 이용되는 것을 경계한다”며 “당·정·청은 국민 안전을 최우선시하여 대책을 수립하고 실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