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에서 두 번째 확진자 발생
안양에서 두 번째 확진자 발생
  • 황인성 기자
    황인성 기자 gomtiger@horsebiz.co.kr
  • 승인 2020.02.24 12: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과천 신천지 시설 방문···서초구 확진자와 접촉 확인
안양 재난대책본부, 범계역 등 확진자 동선 공개

[미디어피아] 황인성 기자= 안양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24일 오후 11시 30분 1명의 코로나19 확진자를 추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안양 공공체육시설 코로나19 방역 모습(사진= 안양도시공사).
안양 공공체육시설 코로나19 방역 모습(사진= 안양도시공사).

 

안양시에서 발생한 두 번째 확진 환자(33세, 한국인 남성)로 16일 과천에 있는 신천지 시설에서 서초구 확진자와 접촉한 걸로 확인됐다.

해당 확진자는 2월 20일 오후 3시 35분 범계역 인근에 있는 평촌연세내과에서 진찰을 받았으며, 같은 건물 내 평촌범계약국에서 처방약을 제조 받았다. 이어 23일 오후 4시 53분경 동안구 선별 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해당 확진자는 검사 후 자가 격리 중에 있었으나, 24일 확진이 확인됨에 따라 즉시 안성의료원으로 이송할 예정이다.

확진자의 가족은 범계동 아파트에 부인과 딸이 있으며, 가족에 대해서는 자가 격리 중이다. 아울러, 질병관리본부 매뉴얼에 따라 양성반응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