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접경 베트남 마을에서 총기 난사 발생···7명 사상
  • 후원하기
중국 접경 베트남 마을에서 총기 난사 발생···7명 사상
  • 황인성 기자
    황인성 기자 gomtiger@horsebiz.co.kr
  • 승인 2020.01.15 12: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디어피아] 황인성 기자= 베트남 북부 시골 마을에서 50대 주민이 소총을 난사해 2명이 목숨을 잃고, 5명이 부상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진= 구글지도 캡쳐).
(사진= 구글지도 캡쳐).

연합뉴스는 15일 일간 뚜오이째 등 현지 언론을 인용해 지난 13일 오후 9시께(현지시간) 중국과 접경 지역인 베트남 랑선성의 한 마을에서 산(50) 씨가 뚜이(45) 씨의 집 부엌에 AK 소총을 난사했다고 보도했다.

용의자는 집 밖에서 창문을 통해 저녁을 먹고 있는 뚜이 씨 가족 10명을 향해 소총을 난사하다가 다른 가족이 몸을 피하자 15m 떨어진 자동차 정비소로 가 다시 소총을 마구 쐈다.

이로 인해 안에 있던 흐응(43) 씨가 목숨을 잃었으며, 뚜이 씨의 아들(12)이 숨지고 5명이 부상당했다.

한편, 용의자는 범행 직후 도주해 현지 공안이 추적하고 있다. 공산당 일당 체제인 베트남에서 민간인에 의한 총격 사건은 극히 드문 경우이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콘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