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부의세계’ 다른 차원의 웰메이드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부부의세계’ 다른 차원의 웰메이드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 김새롬 기자
    김새롬 기자 sinteones@gmail.com
  • 승인 2019.11.11 12: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플레오이엔티, 앤유앤에이컴퍼니, 매니지먼트플레이, 드라마하우스, 매니지먼트구, 9ato엔터테인먼트, SM C&C

[미디어피아] 김새롬 기자= ‘부부의 세계’가 연기파 배우들로 라인업을 꽉 채웠다. JTBC 새 금토드라마 '부부의 세계'가 김희애, 박해준, 박선영, 김영민, 이경영, 김선경부터 채국희, 한소희, 이학주, 심은우까지 '믿고 보는' 배우들로 뭉친 드림팀을 완성했다.

‘부부의 세계’는 사랑이라고 믿었던 부부의 연이 배신으로 끊어지면서 복수의 소용돌이에 빠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애증 속에서 서로의 목을 조이는 부부의 치열한 복수가 밀도 있게 그려질 전망. 김희애와 박해준을 비롯해 박선영과 김영민, 이경영과 김선경이 각기 다른 비밀을 가진 문제적 부부를 그린다.

깊은 통찰로 인물들의 심리를 치밀하게 쫓으며 또 다른 차원의 웰메이드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한다.

지난해 센세이션을 불러일으킨 '미스티'를 통해 세밀하고 감각적인 연출을 선보인 모완일 감독과 특급 배우들의 시너지가 기대 심리를 자극한다. 인물의 내면을 세밀하게 짚는데 일가견이 있는 주현 작가, 크리에이터로 글Line 강은경 작가까지 가세했다.

4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는 김희애는 자수성가한 가정의학과 전문의 '지선우'로 변신해 극을 이끌어나간다. 김희애는 불안과 절망, 비통함과 처절한 분노 등을 오가는 진폭 큰 감정변화를 호소력 짙고 섬세하게 그려나간다.

연기파 배우 박해준은 천만 감독을 꿈꾸지만, 현실은 능력 있는 아내 지선우의 원조로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근근이 이어가는 남편 '이태오'로 분한다. 두 배우의 특급 시너지가 드라마의 몰입도를 더욱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매 작품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는 박선영은 온아한 품성의 현모양처 '고예림'역을 맡았다. 회계사인 남편 손제혁의 은밀한 비밀을 알고도 눈감는 속내 알 수 없는 인물이다.

조신한 아내를 사랑하지만, 친구 이태오의 아내 지선우를 향한 욕망을 감추고 있는 '손제혁'을 강렬한 연기로 그려나갈 김영민의 활약에 관심이 모아진다. 설명이 필요 없는 독보적 매력의 이경영은 대대로 부와 권력을 가진 지역 유지이자 사업가인 '여병규' 역을 맡아 무게중심을 잡는다.

주목받는 것을 즐기는 미인대회 출신의 여병규의 아내 '엄효정' 역은 다재다능한 배우 김선경이 맡았다.

제목 그대로 각자의 비밀을 안고 사는 '부부의 세계'를 그려나갈 김희애와 박해준, 박선영과 김영민, 이경영과 김선경이 어떤 시너지를 발산하며 극을 흥미롭게 빚어낼지 벌써부터 기대감이 뜨거워지고 있다. 개성파 배우 채국희를 비롯해 주목받는 신예 한소희, 이학주, 심은우가 가세하며 더욱 풍성한 재미를 예고한다. 개성 강한 연기로 자신만의 존재감을 발산해온 채국희는 산부인과 전문의 '설명숙' 을 맡았다.

지역 토박이인 설명숙은 이태오, 손제혁과 동창사이. 활달하고 사교성 있는 모습 뒤에 냉철하고 계산적인 성향을 숨기고 있는 인물이다.

지선우를 향한 우정과 열등감 사이에서 끊임없이 고민하며 극적 긴장감을 더한다.

대세 행보를 이어가는 한소희는 아버지의 재력에 미인대회 출신 어머니의 미모까지 물려받아 세상 무서울 것 없는 필라테스 강사 '여다경'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지선우의 환자 '민현서'의 남자친구 '박인규' 역엔 '저스티스', '멜로가 체질'에서 강렬한 연기로 주목받은 이학주가 캐스팅됐다.

지선우의 환자이자 조력자로 복잡다단한 과거를 숨기고 있는 바텐더 '민현서' 역은 '아스달연대기' 등에서 눈길을 사로잡은 신예 심은우가 연기한다. '부부의 세계' 제작진은 "'부부의 세계'는 인물 간의 심리를 내밀하고도 치열하게 들여다보는 이야기다. 배우들의 빈틈없는 연기가 더할 나위 없는 완벽한 시너지를 만들어내고 있다"며 "촬영 현장은 그야말로 연기 열전의 장이라 할 정도로 열기가 대단하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