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컬플레이2” 미쳤다 지렸다처럼 대학생들이 단번에 알아들을 댓글 속???
“보컬플레이2” 미쳤다 지렸다처럼 대학생들이 단번에 알아들을 댓글 속???
  • 임하영 기자
    임하영 기자 dslyfu@gmail.com
  • 승인 2019.11.11 09: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널A

[미디어피아] 임하영 기자= 강승윤은 '보컬플레이2' 참가자들을 처음 보는 심사위원답게 편견이 전혀 없는 가운데 냉철한 심사를 선보였다.

"미쳤다", "지렸다"처럼 대학생들이 단번에 알아들을 댓글 속 언어로 강렬한 심사평을 내놓는 한편, 어느 무대를 보고는 "조지 부시..."라고 말해 타 심사위원들을 의아하게 했다.

강승윤이 "내 마음을 조지고 부신 당신"이라고 부연설명하자, 모두가 폭소하며 '댓글 심사'의 중독성에 빠져들었다.

33팀의 각 대학 대표 ‘천재 대학생’들이 더욱 날을 세운 음악 전쟁을 선보일 채널A ‘보컬플레이2’는 매주 토요일 밤 11시 방송되며, 스카이엔터(skyENT)에서도 동시 방송된다.

여러분의 후원이 좋은 컨텐츠와 정의로운 사회를 만듭니다.
  • 1,000
    후원하기
  • 2,000
    후원하기
  • 5,000
    후원하기
  • 10,000
    후원하기